BN은 곧 총선을 원한다

BN은 곧 총선을 원한다

페리카탄 연합의 핵심 구성원인 PAS는 2023년 3월까지 자신이 통제하는 케다, 켈란탄, 테렝가누의 3개 주의

BN은 곧

토지노사이트 제작 의회를 해산하지 않을 것이라고 선언했습니다.

Barisan의 Datuk Seri Ahmad Zahid Hamidi 회장은 우기에 총선을 소집하는 데 문제가 없어야 한다고 말했습니다.

Umno 회장은 반대 여론조사가 연말에 실시될 임시 여론조사가 그들을 홍수의 위험에 노출시킬 것이라고 말함으

로써 라캬트를 선동하려는 것일 뿐이라고 주장했습니다.

Ahmad Zahid는 어제 페이스북에서 “Tun Dr Mahathir Mohamad 전 총리는 1999년에 그것을 했습니다. 야당은 Dr Mahathir가 1999년 11월에 선거를 요구했다는 사실을 잊어버렸지만 큰 이슈가 되지는 않았습니다.”라고 말했습니다.

MIC의 Tan Sri M Vigneswaran 회장도 MIC 선거 기구가 준비되었다고 말했습니다.

BN은 곧 총선을 원한다

그는 “우리는 선거를 할 준비가 되어 있지만 의회를 해산할 가장 좋은 시기를 결정할 권한은 총리에게 있다는 사실을 받아들여야 한다”고 말했다.

Bersatu 최고 위원회 의원이자 무역 산업부 장관인 Datuk Seri Azmin Ali는 경제가 이제 막 반등하기

시작했으며 회복 과정을 방해하는 것은 무책임한 일이라고 말했습니다.more news

그는 “선거는 특정 집단의 이익을 위한 것이 아니라 라캬트의 권한을 얻기 위해 실시되어야 한다”고 말했다.

Bersatu는 또한 Perikatan의 핵심입니다.

“Perikatan 정부에서 우리는 백신 접종 프로그램을 통해 Covid-19의 영향을 관리 및 완화하고 경제 회복을

보장하기 위해 경제 정책을 재조정하는 두 가지 전략적 목표를 강조했습니다.

“우리가 지금 보고 있는 긍정적인 성장은 2020년부터 Perikatan이 취한 조치의 결과이며 우리의

GDP는 2분기에 8.9%로 반등했습니다. 사람들은 일터로 돌아가고 국경이 다시 열리며 Mak Cik Kiah의

현금 흐름이 개선되고 있습니다. 이것은 Perikatan 때문입니다.”라고 Azmin이 말했습니다.

PAS의 Datuk Seri Tuan Ibrahim Tuan Man 환경 및 수자원 장관은 책임 있는 정부가 국민의 복지를 우선시해야 한다고 말했습니다.

“Ismail Sabri는 8월 21일에 Umno의 압력이 있더라도 의회를 해산하기 전에 내각과 상의하겠다고 밝혔습니다.

“게다가 투표함은 경찰이 지켜야 해요. 유권자가 증가하면 투표를 위해 약 70,000명의 경찰이 필요합니다.

홍수가 동시에 일어난다고 상상해 보십시오.”라고 Tuan Ibrahim이 말했습니다.

“선거관리위원회가 당면한 문제도 해결해야 합니다. 유권자 증가를 처리하려면 더 많은 직원이 필요합니다.”라고 Sanusi가 말했습니다.

한편, Umno Youth의 Datuk Dr Asyraf Wajdi는 Barisan이 항상 홍수 피해자들을 돕는 일에 앞장서 왔다고 말했으며,

반대파는 선거 기간 동안 홍수가 발생하면 그들이 뒤처질 수 있다고 우려하고 있다고 주장했습니다.

“총선거는 2020년에 마하티르 박사가 사임했을 때, 두 번째로 탄 스리 무히딘이 2021년에 사임했을 때,

그리고 마지막으로 우리가 코로나19에 대한 집단 면역이 달성되면 선거를 치르기로 합의했을 때 세 번 연기되었습니다.

“총선 소집은 최근 바리산대회는 물론이고 지난 움노총회와 특별총회에서 대의원들이 결정한 것이지, 한 사람 또는 한 무리가 아닌 것입니다.

“비는 오지 않겠지만 그것은 하나님의 일입니다.

아시라프는 “전국이 물에 잠길 경우 Yang di-Pertuan Agong이 비상 사태를 부를 수 있는 규정이 있습니다.”라고 말했습니다.